'대덕구' 태그의 글 목록
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대덕구3

우리가 보낸 시간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마을-대화동 우리가 보낸 시간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마을-대화동 [월간토마토 3월호 대전여지도 中] Part 4. 대화동 ‘명동길’이라 부를 만큼 북적북적 글·사진 이용원 대화동에도 인구가 늘었다. 대전 1, 2산업단지가 모두 조성된 이후에는 공장 노동자까지 더해져 많은 사람으로 북적였다. ‘난민’을 강제 이주시켰던 대화동 동쪽 편 산자락은 주요한 산업단지 배후 주거지로 변모했다. 1993년 12월 기준 대화동 인구는 1만 6,849명이었다는 자료를 확인했다. 대덕구 통계자료에 따르면 2021년 1월 기준, 주민등록 인구는 7,158명이었다. 20년이 채 안 되는 시간, 1만 명 가까이 인구가 줄었다. 당시 대화동으로 들어오는 주 출입구 구실을 했던 대전병원 아래쪽 길은 차량 교행이 불가능할 정도로 좁다. 현재는 일방.. 2021. 3. 22.
우리가 보낸 시간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마을-무다리 마을 우리가 보낸 시간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마을-무다리 마을 [월간토마토 3월호 대전여지도 中] Part 3. 물이 많이 흐르는 다리 ‘무다리’ 글·사진 이용원 구마니에서 원산모랭이를 지나 좁다란 길을 따라가면 무다리 마을이다. 마을 이름은 ‘다리 이름’에서 유래했다. 마을 동쪽으로 내가 흘렀고 그곳에 다리를 놓았다. 그 다리 아래로 늘 물이 많이 흘러 무다리라 불렀단다. 이 유래가 사실이라면, ‘물다리’를 부르기 편하게 ‘무다리’로 부른 것이 아닌가 싶다. 다양한 공장과 창고 건물 등이 빼곡한 산업단지 바로 곁에 주택 일부가 남았다. 이곳에서 마을 이름을 상호로 사용한 가게를 발견했다. 이마저 없었다면 무다리는 그냥 지나쳤을지도 모른다. ‘무다리 휴게실’과 ‘무다리 & 식당’이다. 담배 등을 팔았던 것으로 .. 2021. 3. 22.
우리가 보낸 시간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마을-구마니 마을 우리가 보낸 시간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마을-구마니 마을 [월간토마토 3월호 대전여지도 中] Part 1. 오랜 전통 마을 구마니, 역사 속으로 글·사진 이용원 마을은 절망적인 미래를 담은 영화 세트장처럼 보였다. 한쪽이 힘없이 무너지고 유리창도 모두 깨진 주택이 폭격 후 잔해처럼 남았다. 버려둔 세간과 온갖 생활 쓰레기는 한데 엉켜 공터 곳곳에 산을 이뤘다. 공간과 공간,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던 골목에는 온기가 모두 사라진 채 차가운 바람만 가득했다. 마을 전체에 쓸쓸함이 가득하다. 주인이 미처 챙겨가지 못한 유치원 졸업 사진과 건반, 부서진 가구 등 버려진 삶의 흔적은 많은 상상을 불러일으켰다. 갑천 건너 공사 중인 사이언스 콤플렉스가 눈에 들어온다. 아직 공사 중이어서 회색빛 덩어리로 보이는 육중한 .. 2021. 3. 22.
728x90
반응형